즐겨찾기에 등록하기

i.gif 제수준비 하기

- 포(脯) : 주로 문어나 건어(乾漁)를 쓴다.
- 과실 : 밤·대추·배·감·은행 등을 쓰되 홀수여야 한다.
- 소채(燒菜) : 두 가지의 익힌 나물과 한 가지의 김치를 쓴다.
- 어물(魚物) : 주로 조기를 쓰며, 육물(肉物)엔 집짐승의 고기를 쓰는게 좋다.
- 적(炙) : 육(肉)과 간(肝)을 이용하는데, 진찬(進饌)이라고 하여 간은 초헌 때 올리고
  육은 아헌과 종헌 때에 올린다.
- 국은 육물·생선·홍합·채소 등으로 한다.
  옛날엔 탕(湯)을 어(魚)·육(肉)·소(蔬) 등으로 3탕을 올렸으나 요즘은 단탕(單湯)으로 위의
   재료를 혼합해서 하나만 올린다.
- 떡과 간장을 준비한다.


i.gif 바르게 놓기

· 진설(陳設)에 있어서 원칙에 따르는 것이 중요하다.
· 목제로 된 위패와 모사그릇, 향로등을 미리준비하고 다음과 같이 진설한다.
좌포우혜(左脯右醯) : 포는 왼편에 식해는 오른편에 놓는다.
어동육서(魚東肉西) : 어물은 동쪽에 놓고 육류는 서쪽에 놓는다.
두동미서(頭東尾西) : 생선의 머리는 동쪽을 향하게 하고, 꼬리는 서쪽을 향하게 놓는다.
홍동백서(紅東白西) : 과일의 붉은 색은 동쪽에 놓고 흰 색은 서쪽에 놓는다.
조율이시(棗栗梨枾) : 대추·밤·배·감의 순서로 진설한다.
건좌습우(乾左濕右) : 마른 것은 왼쪽에, 젖은 것은 오른쪽에 놓는다.
접동잔서(접東盞西) : 접시는 동쪽에, 잔은 서쪽에 놓는다.
우반좌갱(右飯左羹) : 메(밥)는 오른쪽에, 국은 왼쪽에 놓는다.
남좌여우(男左女右) : 신위를 놓을 때 제상의 왼쪽은 남자, 오른쪽은 여자이다.
· 진설하는 열은 모두 5열로 한다.
· 제1열은 반잔(飯盞)으로서 메와 국, 술잔을 놓는다.
· 제2열은 어육(魚肉)과 떡을 놓고, 제3열은 탕(湯), 제4열은 포(脯)와 소채(蔬菜)를 놓는다.
삼색나물로서 고사리, 도라지, 시금치 등이고, 김치와 간장도 함께 진설한다.)
· 제5열은 과실을 진설한다.

i.gif 알아두기

- 몸을 깨끗이하며, 청결하게, 정성을 다해 조리해야한다.
- 복숭아와 치자로 끝나는 생선(꽁치, 갈치, 삼치, 참치) 그리고 등이 푸른 생선(고등어,
   방어, 정어리등)은 상에 놓지 않는다.
- 고춧가루, 마늘양념을 하지 않는다.
- 식혜, 탕, 면은 건데기를 사용한다.
- 설날과 추석에는 촛대만 놓고 촛불은 켜지 않는다.

i.gif 이판공 진설도


1. 제례의 의의   2. 제사의 종류   3. 제수 만들기   4. 제사상 차리기   5. 지방, 축문쓰기

6. 제사 지내기        7. 전통 차례         8. 전통 상례       9. 경조사 표현      10. 계촌법

 Home>자료실>제례의식

공지사항
more

스위시영상
more

 

경기도 양주시 광적면 덕도리 584-2버지 광적공업사 맞은편     연락처 : 010-3281-5324

관리자 이메일 : jang3910@dreamwiz.com     홈페이지관리자 : 이장욱   Copyrightⓒ2014 이판공홈페이지. All Rights Reserved

긴급연락처

010-3281-5324

관리자에게메일보내기

이름
발송자 메일주소
제 목

우측 슬라이드 펼치기